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Instagran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네이버 20Pick

THE ARTIST MAGAZINE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다음 스토리볼

THE ARTIST MAGAZINE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네이버 블로그

THE ARTIST MAGAZINE

기사 (전체 83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영화] '안시성'이 넘지 못 한 한국역사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2018년 9월 19일, 2018년을 대표할만한 기대작이 개봉했다. 바로 ‘안시성’이다. ‘안시성’은 여러 가지 이유로 주목받았다. 조인성, 배성우, 박병은, 박성웅, 오대환, 남주혁, 김설현 등 스타급 배우들의 출연으로도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8-09-30
[영화] 다 비켜! 내가 제일 잘 나가, “아이 필 프리티”
[디아티스트매거진=민선영] 아마 모두가 영화 킹스맨의 유명한 대사를 기억할 것이다. “Manner makes man”(매너가 사람을 만든다). 그렇다면 이 영화는 이렇게 말한다. “Self confidence makes man”, 자신감이 사람을 만드
민선영 칼럼니스트   2018-08-05
[영화] 이준익의 2음절 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모든 예술에서 작품의 제목을 짓는 것은 너무나도 중요하다. 그림이든 조각상이든 영화든 작품의 제목은 곧 이름이요 정체성을 결정짓기 때문이다. 특히나 대중들을 대상으로 하는 대중예술은 대중들의 인식에 바로 각인시켜야하는 과제도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8-07-12
[영화] 슈퍼히어로들의 두 번 째 이야기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이제 슈퍼히어로물 영화를 더 약분하여 장르를 구분할 필요가 없다. 2018년 현재 슈퍼히어로물은 그 자체만으로 고유의 장르로 자리 잡았고 대중들은 있는 그대로 슈퍼히어로들을 맞이한다. 슈퍼히어로들의 이야기는 방대하다. 거의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8-05-27
[영화] 영웅집합체 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세계 전체적으로 영화에 조예가 깊고 영화를 주 문화 수단으로 즐기는 사람들에게 이제 영웅 혼자서 이야기를 전개하는 그런 단편적인 영화는 대중상업영화계에서 살아남지 못 한다. 대중들은 보다 더 복합적이고 더 많은 영웅들이 등장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8-04-29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를 완성한 음악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한국영화 역사상 가장 화려했던 2003년을 뒤로하고 2004년을 맞이하면서 한국영화계는 그 흐름을 잃지 않고 두 개의 천만관객 동원 작품인 ‘실미도’와 ‘태극기 휘날리며’를 선보였다. 2003년에서 2004년으로 넘어가는 그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8-03-18
[영화] 현실 그 이상의 뜨거움.
[디아티스트매거진=김진아] 1986년, 무려 30년 전에 만들어진 영화다. 이토록 오래 전 만들어진 이 영화가 현재의 영화와 견주어 볼 때도 전혀 뒤지지 않는 이유는 감독의 독특한 정신세계를 반영하는 그의 연출법이 큰 역할을 하기 때문일 것이다. 우리
김진아 칼럼니스트   2018-02-22
[영화] 강원도 도시 배경 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1988년 서울에서 펼쳐졌던 올림픽이 다시 한 번 우리나라에서 열린다.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이 다가왔다. 두 번의 실패 끝에 세 번의 도전 만에 평창은 결국 올림픽 개최를 이뤄냈다. 올림픽은 명실상부 자국의 세계의 축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8-02-06
[영화] '1987'을 지탱한 숨은 주역들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2017년 12월 27일에 개봉해 2017년의 한국영화계 마무리를 완벽하게 지어준 영화가 ‘1987’이다. ‘1987’이 개봉 초기에는 다른 동시 개봉 경쟁작들에 밀려 흥행지수를 쉽게 올리지 못 했다. 그러나 대중들은 서서히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8-01-24
[영화] 나는 거부한다. 내게 금지된 것을,
[디아티스트매거진=김진아] 해가 바뀌니 생각할 것이 많아진다. 종류가 많아진다기보다 애초에 가지고 있던 고민이나 걱정이 더 깊어지는 기분이다. 고민의 가짓수는 어차피 살면서 이고 지어야 할 만큼 계속 늘어날 터이니 지금 당장 많아지지 않았다고 안심할
김진아 칼럼니스트   2018-01-16
[영화] 죽임을 당하는 하루를 대비하라 <해피데스데이>
[디아티스트매거진=민선영] 우리의 일상에서 지나간 하루는 절대 돌아오지 않는다. 그래서 우리가 무의식적으로 지나친 오늘 하루는 어쨌거나 소중하다. 그런데 이 영화의 주인공은 악몽과도 같은 하루, 그것도 자신이 죽임을 당하는 최악의 생일을 반복해서 살아
민선영 칼럼니스트   2018-01-05
[영화] 내 맘대로 2017년 한국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2017년의 한국영화계였다. 그럼에도 변하지 않는 사실은 영화는 가장 대중적인 예술매체이고 영화는 모든 예술기법을 한 데 모을 수 있는 첨단복합예술매체라는 것이다. 그렇기에 2017년의 한국영화계는 계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29
[영화] 2017년 한국영화계 키워드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2017년이라는 한 해가 저물고 2018년이라는 한 해가 다가왔다. 2017년의 한국영화계는 여전했고 역시나 2017년 한 해를 형용할 수 있는 키워드들이 몇몇 생겨났다. 새로운 한 해에는 좋은 키워드들이 생겨나길 바라면서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29
[영화] 2017년 한국영화를 빛낸 여배우들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배우란 영화가 만들어지는데 필수적인 존재다. 배우는 영화의 전면부에 드러나는 존재고 그래서 곧 배우는 영화의 얼굴이다. 그런데 한국영화계에 안타까운 현실, 풀어내야하는 숙제가 하나 있다. 한국영화계에 여배우가 기근이다. 눈으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28
[영화] 2017년 한국영화를 빛낸 남배우들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배우는 영화가 만들어지는데 필수적인 존재다. 영화 전면에 드러나는 존재인 만큼 영화의 얼굴이라 불린다. 2017년의 한국영화계를 대표한 배우들, 한국영화계의 얼굴들은 너무나도 많았다. 2017년을 돌아보며 2018년을 맞이하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28
[영화] 2017년 풍성했던 하반기 한국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2017년의 한국영화는 극명하게 대비됐다. 상반기와 하반기가. 상반기는 상업영화는 끊임없이 개봉됐지만 대중들의 수요를 질적으로 충족시켜주는 영화들은 생각보다 적었다. 하반기는 달랐다. 하반기는 풍성하고도 풍성했다. 부족했던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27
[영화] 2017년 빈약했던 상반기 한국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어쩜 이렇게 대비될 수 있을까. 2017년의 한국영화계는 단순히 상하반기로만 나눠봐도 원성도라는 시각으로만 바라봐도 상반기 한국영화계는 빈약했고 하반기 한국영화계는 풍성했다. 과거는 미래를 비추는 거울이라고 했던가. 같은 과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25
[영화] 2017년을 빛낸 한국 다큐멘터리 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2017년 한국영화계에도 한 해를 대표할 수 있는 문구들이 여럿 있었다. 문구에 더 들어가 2017년 영화계 자체를 대표하는 장르 또한 있었다. 2017년은 느와르 그리고 다큐멘터리 영화들이 빛난 한 해로 기억될 것이다. 단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25
[영화] 2017년 다작王 조우진의 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2017년이 저물고 있다. 한 해를 돌아봐야하는 시기인 것이다. 2017년의 한국영화계를 대표하는 방법은 여럿 있다. 가장 많은 관객을 동원하여 최고 흥행 배우가 되는 것, 2017년을 대표하는 명작에 출연하는 것들 등 여러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23
[영화] 2017년을 느와르 풍년으로 만든 한국영화 Choice 5
[디아티스트매거진=조재형] 12월이다. 12월은 한 해를 정리는 시기다. 2017년의 한국영화도 되돌아볼 때가 됐다. 어김없이 2017년의 한국영화계도 몇몇의 문구들로 상징될 수 있었다. 그 중 하나가 ‘느와르 풍년’이다. 유난히 느와르 영화, 검고
조재형 칼럼니스트   2017-12-0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디아티스트 PICK
웹툰&일러스트
디아티스트
디 아티스트 소개기사제보광고홍보 및 제휴문의 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회사명: 골든허스트  |  The Artist Daegu: 대구광역시 수성구 청수로 25길 48-11
대표자명: 김혜인  |   대표전화: 070-7566-8009  |  일반문의메일: theartistmag@naver.com
사업자등록번호:107-20-4834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16-대구수성구-0107
신문 등록번호: 대구,아00205 | 등록일: 2016년 12 월 14일 | 발행인/편집인: 김혜인| 청소년 보호 책임자: 김경식
Copyright © 2018 디아티스트. All rights reserved.
golden hurst
by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