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Instagran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네이버 20Pick

THE ARTIST MAGAZINE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다음 스토리볼

THE ARTIST MAGAZINE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네이버 블로그

THE ARTIST MAGAZINE

> 건축
자연 속 ‘스몰 라이프’를 즐길 수 있는 아름다운 캐빈 하우스
디아티스트  |  press@theartist.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24  19:53:1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건축=디아티스트매거진] 연 속 스몰 라이프를 즐길 수 있는 아름다운 캐빈 하우스가 시선을 모으고 있다. 스웨덴 스톡홀름주 노르텔리에의 한적한 숲에 위치한 62(18.7) 크기의 이 집은 자작나무를 비롯한 다양한 목재를 사용해 완공되었다.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각각 다른 크기로 설계된 3개의 캐빈 하우스가 모여 만들어진 이 집은 거실, 주방, 식당, 침실이 있는 본채, 게스트 룸을 비롯한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중간 크기의 별채, 욕실이 있는 작은 크기의 별채 그리고 야외 데크로 구성되어 있다.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높은 박공 천장과 전면, 후면, 천장에 만들어진 여러 개의 창호를 통해 들어오는 자연채광이 어우러져 밝고 쾌적한 공간을 연출하고 있는 본채는 단순한 구조와 아늑한 분위기로 가족을 위한 여유로운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야외 데크와 자연스럽게 이어진 아담한 거실은 간이침대를 겸하고 있는 소파와 포인트 조명으로 깔끔하게 꾸며져 편안한 공간을 연출하고 있다.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천장 창문으로 포인트를 준 주방은 다양한 수납공간을 내장하고 있는 빌트인 싱크대로 효율성을 극대화하며 이 집에 꼭 어울리는 내추럴한 주방 인테리어를 보여주고 있다.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본채 중앙에 자리하고 있는 식당은 가족들이 함께 식사를 하고 티타임을 즐기며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공간으로 원목 식탁과 골드 펜던트 조명으로 멋스럽게 꾸며졌다.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체크 패턴 침구로 포인트를 준 침대가 놓인 침실은 거실, 주방, 식당과 오픈되어 침대에서 휴식을 취하면서도 본채에 있는 가족과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자연채광이 풍부하게 들어올 수 있도록 디자인된 중간 크기의 별채는 게스트룸을 비롯한 다양한 용도로 사용될 수 있도록 심플하게 디자인되었다.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 AndrénFogelström Kaggeboda, KolmanBoye ©James Silverman photography
디아티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디아티스트
디 아티스트 소개기사제보광고홍보 및 제휴문의 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회사명: 골든허스트  |  The Artist Daegu: 대구광역시 수성구 들안로 59, 4층  |  대표자명: 김혜인
대표전화: 070-7566-8009  |  일반문의메일: theartistmag@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107-20-48341  |  신문 등록번호: 대구,아00205
등록일: 2016년 12 월 14일  |  발행인/편집인: 김혜인  |  청소년 보호 책임자: 김경식
Copyright © 2020 디아티스트. All rights reserved.
golden hurst
by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