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Instagran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네이버 20Pick

THE ARTIST MAGAZINE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다음 스토리볼

THE ARTIST MAGAZINE

디 아티스트 매거진
THE ARTIST
디아티스트 on 네이버 블로그

THE ARTIST MAGAZINE

기사 (전체 18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아트&디자인] 폴 고갱, 그림과 함께하는 인생
[디아티스트매거진=이민아] 예술가들은 자신의 인생을 작품으로 남긴다. 또한 자신이 살고 있는 시대를 직접적으로 보여주기도 하고, 간접적으로는 주위의 환경이나 상황에 영향을 받아서 자신의 생각을 작품으로 표현해내기도 한다. 우리는 그들의 작품을 보면서
이민아 칼럼니스트   2016-07-15
[아트&디자인] 때로는 예술이 정치가 되고, 때로는 정치가 예술이 된다
[디아티스트매거진=양효주] 프란시스 알리스 (Francis Alys, Belgian, b. 1959)는 벨기에 출신의 현대 행위예술가이다. 그는 원래 벨기에 서부 투르네(Tournai) 와 베니스에서 건축을 공부하였는데 1986년 프랑스 아트 프로그램
양효주 칼럼니스트   2016-07-13
[아트&디자인] 디자이너는 꾸준히 공부해야한다.
[디아티스트매거진=박현석] 최근 여유가 생기면, TED에 들어가서 ‘Design’을 검색하고 그에 관련된 강의를 듣는 취미가 생겼다. 이런저런 강의를 보면서 느끼는 것은, 분명 디자인을 검색했건만 디자인 그 자체만을 주제로 하는 강연뿐만 아니라 타학문
박현석 칼럼니스트   2016-07-09
[아트&디자인] 진작(眞作) 확신하는 이우환, 단색화임에는 확신할 수 있나
[디아티스트매거진=고대영] 다소 한풀 꺾인 듯한 분위기다. 사건이 보도될 당시에 비하면 분명 그렇다. 그래서 지금 코멘트를 남기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라 생각했다. 너무 열을 올릴 때는 보이던 것도 잘 보이지 않으니 말이다. 다소 소강상태일 때 비로소
고대영 칼럼니스트   2016-07-08
[아트&디자인] 정적인 발자취, 그 안에서 공간 찾기
[디아티스트매거진=김여정]우리는 무수히 많은 공간의 틈에서 살아가고 있다. 그 ‘틈’이라는 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 작은 공간들 사이의 무엇일지도 모르고 우리가 뛰고 건너고 다니는 현실에서의 틈일 수도 있다. 공간, 흘러가는 시간 속 공간을 찾자.
김여정 칼럼니스트   2016-07-03
[아트&디자인] 오이디푸스의 눈, 예술의 불확실성
[디아티스트매거진=비수현]예술의 불확실성예술가는 배고프다.모든 예술은 비주류이다.왜.예술가는 대중들의 취미활동을 업으로 삼는 사람들이기 때문에.예술가들이 하는 음악, 미술, 춤 같은 경우 일반대중들의 취미 활동이다.취미란趣味취미 ①마음에 끌려 일정(一
비수현 칼럼니스트   2016-07-03
[아트&디자인] 풍경화와 함께하는 휴식
[디아티스트매거진=이민아] 봄이 온지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은데 벌써 여름이고 벌써 장마다. 각 계절은 계절만이 그리고 나라에 따라 풍기는 분위기가 다른데, 지금은 여름이지만 다른 계절이 그리울 때는 풍경화를 보는 것을 추천하고 싶다. 특히 바쁘게 정
이민아 칼럼니스트   2016-06-27
[아트&디자인] 불빛, 그 위로의 일렁임
[디아티스트매거진=김여정]모든 일이 끝나고 돌아가는 길, 어두워진 하늘을 올려다보며 고단한 자신을 스스로 다독여 본다. 해가 뜨고 아침 일찍 이부터 집을 나와 열심히 달렸다. 지치고 고되기도 한 하루를 마치고 집으
김여정 칼럼니스트   2016-05-30
[아트&디자인] 조형물을 보려면 갤러리로 가야 할까?
[디아티스트매거진=김동건] 쇼핑을 넘어 몰링(malling)의 시대가 왔다. 몰링이란 쇼핑에 더하여 여가도 즐길 수 있는 쇼핑 형태를 가리키는 용어이다. 즉, 식사, 게임, 영화 등 다양한 문화체험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소비 형태를 말한다. 1877
김동건 칼럼니스트   2016-05-29
[아트&디자인] 예술이라는 대한민국의 그림자
[디아티스트매거진=권주성] 물이 아주 귀한 한 국가에 아주 커다란 물통이 있었다. 이 물통에는 물과 기름이 담겨 있었고, 언제나 아래에는 물이 있었으며 그 물위에는 기름이 떠 있었다. 사람들은 항상 아래의 물의 존재를 인식하지 못한 채, 위에 떠 있던
권주성 칼럼니스트   2016-05-2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디아티스트
디 아티스트 소개기사제보광고홍보 및 제휴문의 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회사명: 골든허스트  |  The Artist Daegu: 대구광역시 수성구 청수로 25길 48-11
대표자명: 김혜인  |   대표전화: 070-7566-8009  |  일반문의메일: theartistmag@naver.com
사업자등록번호:107-20-4834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16-대구수성구-0107
신문 등록번호: 대구,아00205 | 등록일: 2016년 12 월 14일 | 발행인/편집인: 김혜인| 청소년 보호 책임자: 김경식
Copyright © 2019 디아티스트. All rights reserved.
golden hurst
by ndsoft